“매년 헷갈리는” 설날 차례상 차리는법 지방 쓰는법

글쓴이 꿀팁모아 날짜

명절만 되면 매번 헷갈리는게 있습니다. 차례상 차리는법 인데요, 홍동백서, 조율이시, 좌포우혜, 두동미서, 어동육서.. 사실 이런거 외워서 차리는 사람은 없는거 같아요. 사진으로 쉽게 설명해 드릴테니 보고 따라하시면 됩니다.

Tip. 각 설명 아래에 이미지를 누르면 더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설날 차례상 차리는법

네이버에서 알려주는 표준 차례상 차리는 방법입니다. 가정마다 다른 경우가 있으나 특이사항이 없다면 그림을 잘 보고 따라하면 됩니다. 꼭 모든 음식을 맞출 필요는 없고 준비한 음식만 올려도 괜찮습니다. 음식의 갯수보다는 가족들과의 만남이 더욱 소중하니까요.

설날 차례상 차리는법

1열 시접, 잔반(술잔, 받침대)을 놓고 떡국을 올림
2열 어동육서 생선은 동쪽, 고기는 서쪽
두동미서 생선의 머리는 동쪽, 꼬리는 서쪽
3열 생선, 두부, 고기탕 등의 탕류를 놓음
4열 좌포우혜 좌측 끝에는 포, 우측 끝에는 식혜
5열 조율이시 왼쪽부터 대추, 밤, 배, 곶감 순서임
홍동백서 붉은 과일은 동쪽, 흰 과일은 서쪽

주의사항
복숭아와 삼치, 갈치, 꽁치 등 끝에 ‘치’자가 든 것은 쓰지 않는다.
고추가루와 마늘 양념을 사용하지 않는다.
붉은 팥 대신 흰 고물을 쓴다.

지방 쓰는 방법

차례상 맨 뒤에 보면 신위라고 되어있는데 위패가 없을때 임시로 종이에 글을 적어 대신하는 것을 ‘지방’이라고 합니다. 예전에는 집집마다 조상의 ‘위패’가 있었다고 해요.

가로 / 세로 6cm / 22cm 의 한지에 적어야 하지만 구하기 힘드니 A4 용지를 4번정도 접어서 사용하세요.

제사를 지낼 때 부모 한쪽이 생존해 있을 경우는 단독으로 지내니 지방에도 한 분만 쓰면 됩니다. 그런데, 두 분 다 돌아가시면 같이 지내므로 지방에 부모를 같이 써야 합니다. 이때 오른쪽에는 어머니(여성)의 신위를 쓰고 왼쪽에는 아버지(남성)의 신위를 쓰면 됩니다. 제사를 지내는 사람을 기준으로 해야합니다.

아래는 예시입니다. 이름(김해 김씨)만 바꿔서 사용하세요.

지방 쓰는 방법
지방 쓰는 방법

매년 헷갈리는 제사상 차리는법과 지방 쓰는법을 알아봤습니다.
명절과 관련된 아래 글도 참고해 주세요.

유용한글 더보기


내용이 도움 되셨나요?

꿀팁모아는 일상생활에 도움이 되는 꿀팁과 유용한 정책들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친구추가 하고 매일 업데이트 되는 정보들을 놓치지 않고 [무료]로 받아보세요.

☞꿀팁모아 SNS 채널목록 확인하기☜

카테고리: 꿀팁모아

Load WordPress Sites in as fast as 37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