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새 몸이 예전 같지 않아..” 제발 운동좀 하라고 몸이 보내는 신호들

글쓴이 꿀팁모아 날짜

“요새 몸이 예전 같지 않아..” 최근 이런 생각을 한적이 있다면 위험한 상황일 수 있습니다. 우리 몸은 자신을 지키기 위해 여러가지 신호를 보낸다고 하는데요 이런 증상들이 나타난다면 제발 운동좀 하라는 신호입니다. 만약 무시하고 방치한다면 건강이 급속히 나빠질 수 있습니다.

제발 운동좀 하라고 몸이 보내는 신호들

급격히 늘어난 뱃살

허리 부근에 뱃살이 많으면 몸매가 정상이 아니라는 것을 의미합니다.

과도한 뱃살은 대게 복부비만과 연관성이 있습니다. 겉으로 잡히는 뱃살은 피하지방이고 잡지 않아쓴데도 배가 많이 나왔다면 내장지방을 의심해야 합니다. 내장지방이 많은 상태라면 심장, 콩팥, 간, 소화기관, 췌장 등의 건강에 안좋은 영향을 미칩니다.

남성의 경우 허리둘레는 40인치 약 102cm, 여성의 경우 35인치 약 89cm를 넘으면 건강에 적신호가 켜진거라 볼 수 있으니 위기 의식을 느끼고 운동을 시작해야 합니다.

남성의 경우 허리둘레는 40인치 약 102cm, 여성의 경우 35인치 약 89cm를 넘으면 건강에 적신호가 켜진거라 볼 수 있으니 위기 의식을 느끼고 운동을 시작해야 합니다.

계단 오를 때 숨이 너무 많이 찬다

보통 사람들보다 계단을 오를때 숨이 너무 많이 찬다면, 아예 계단을 오르는 것 조차도 힘이 든다면 몸에 이상이 있다는 의미입니다.

몸이나 신체 체형에 이상이 있으면 유산소운동 자체가 힘들어 집니다. 근력운동과 적절한 유산소 운동이 필요한 시점이니 위기 의식을 느끼고 운동을 시작해야 합니다.

몸이 자구 단 음식을 원한다

한 기관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운동을 꾸준히 한 사람들의 경우 음식에 대한 관심이 거의 없어진다고 하였습니다. 반면에 운동을 조금밖에 하지 않거나 아예 안하는 사람들은 단 음식에 대한 갈망이 매우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최근 들어 단 음식을 계속 찾고 식탐이 늘어나고 하루 종일 당분이 많이 든 간식거리를 찾는다면 몸에 문제가 있다는 것을 의미할 수도 있습니다.

운동을 꾸준히 하면 단 음식에 대한 갈망과 더불어 음식에 대한 집착, 갈망도 줄어든다고 하니 운동을 시작해야 합니다.

만성 피로에 시달린다

한 연구에 따르면 운동을 꾸준히 하면 하루 종일 정신이 초롱 초롱 하고 활력이 넘친다고 합니다.

직장인들이라면 점심 식사 후 가벼운 산책이나 스트레칭으로 걷기를 하거나 퇴근 후 운동을 한다면 만성 피로에서 벗어날 수 있다고 하니 늦지 말고 운동을 시작하세요.

팔굽혀펴기를 못하겠다

팔굽혀펴기는 성별과 나이에 따라 조금 다르지만 50세 이하라면 최소 5~10개 정도는 할 수 있어야 정상이라고 합니다.

머리도 쓰지 않는다면 나빠지듯이 몸도 똑같습니다. 처음 한개가 어려울 수 있지만 포기하지 않는다면 두개, 세개 점점 늘어나는 속도는 빨라집니다. 지금 바로 운동을 시작하세요.

같이 보면 좋은글


내용이 도움 되셨나요?

꿀팁모아는 일상생활에 도움이 되는 꿀팁과 유용한 정책들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친구추가 하고 매일 업데이트 되는 정보들을 놓치지 않고 [무료]로 받아보세요.

☞꿀팁모아 SNS 채널목록 확인하기☜

카테고리: 꿀팁모아

Load WordPress Sites in as fast as 37ms!